FASHION 같은 시계 다른 느낌

같은 라인이라도, 다이얼의 디자인에 따라 전혀 다른 분위기를 풍기는 법. 시계를 선택할 때 다이얼에 집중해야 하는 이유다.

2020.05.27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리베르소 클래식 미디엄 듀에토 
1930년대 영국 귀족이 즐기던 폴로 경기에서 시계를 보호하기 위해 디자인한 리베르소는 하나의 제품으로 2가지 느낌을 연출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리베르소 클래식 미디엄 듀에토 스틸 모델은 핸드 와인딩 무브먼트를 장착해 두 가지 다이얼의 매력을 동시에 누릴 수 있다. 


L 앞면은 실버 그레이 다이얼에 버티컬 새틴 브러시와 기요셰 패턴을 적용했다. 눈에 띄는 블랙 숫자 인덱스는 시간 확인을 용이하게 하며, 스트랩과 색을 맞춘 블루 스틸 핸즈가 세련된 인상을 준다. 
R 시계 뒷면은 앞면과는 전혀 다른 분위기의 블랙 다이얼이 시선을 모은다. 블랙 바탕에 은은한 기요셰 패턴과 파우더 처리한 숫자가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내 이브닝 룩으로 연출하기에 제격이다. 1000만원대.   

 

 

베누아 알롱제 주얼리 워치  
원형 시계에 싫증을 느낀 루이 까르띠에가 1912년 새로운 형태로 제시한 베누아 워치. 우아한 타원형이 욕조를 닮아 베누아라는 이름을 얻게 된 이 워치는 현재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는 까르띠에의 시그너처 라인 중 하나다. 


L 깔끔한 실버 마감 다이얼을 장식한 로마 숫자 인덱스가 예술적인 멋을 발하는 베누아 알롱제 워치 미디엄 모델. 다이얼을 감싸는 18K 핑크 골드 케이스에는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4600만원대.
R 다이얼 전면과 케이스를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로 세팅해 극강의 화려함을 자랑하는 모델. 검 모양의 블루 스틸 핸즈로 시간을 파악할 수 있으며, 크라운에는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비즈를 장식했다. 6900만원대. 

 

 

 

트래디션 워치 
하우스 자체 제작의 두께 2.1mm의 울트라 신 430P 기계식 핸드 와인딩 무브먼트를 장착한 라운드 형태의 레트로풍 골드 주얼리 워치로 극도의 정교함을 자랑한다. 피아제만의 전통적인 곡선을 표현하는 뛰어난 금세공 기술과 탁월한 유연함이 돋보이는 모델이다. 


L 담백한 프레셔스 스톤 다이얼에 12개의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인덱스로 장식했다.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에 로고를 각인해 세련된 인상을 전한다. 베젤에는 42개의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클로 세팅했다. 5900만원대.
R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화이트 골드 케이스와 핑크 색상 다이얼의 조화가 눈길을 끄는 워치. 다이얼은 고급스러운 자개 소재를 적용해 우아한 멋을 전한다. 6100만원대.  

 

 

세르펜티 세두토리 
뱀 머리를 연상시키는 물방울 모양 케이스와 뱀 비늘 모티프의 육각형 링크가 연결된 유연한 브레이슬릿이 매혹적인 워치로 ‘본 투비 골드(Born To be Gold)’를 주제로 시간의 고귀함을 담아냈다. 대담한 디자인을 현대적 스타일로 완성한 것이 특징. 


L 매끈한 반투명 실버 톤 다이얼에 골드 인덱스와 핸즈로 고급스러움을 살렸다. 직경 33mm 케이스에는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 38개를 세팅해 은은한 빛을 발한다. 3400만원대. 
R 로즈 골드 다이얼에 눈을 흩뿌린 듯 다이아몬드를 스노 세팅한 것이 특징. 케이스와 베젤, 6각형 패턴의 브레이슬릿까지 모두 라운드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풀 세팅했다. 1억3000만원대.  

 

 

볼레로 워치 스몰 모델  
1898년 아노 워치와 1990년 레 쁠레이아드에서 영감 받아 탄생한 볼레로 컬렉션 워치. ‘Grace and Character’ 캠페인이 추구하는 여성성을 담아냈다. 우아하고 관능미 넘치는 골드 소재에 둥근 굴곡을 강조한 디자인이 매력적이다.  


L 순백의 화이트 다이얼이 옐로 골드와 대비를 이룬다. 갈바닉 화이트 그레인 다이얼에 12시 부분에만 로마 숫자 인덱스를 넣었다. 어떤 룩에도 잘 어울리는 클래식한 디자인이다. 2천400만원대. 
R 선레이 브러시드 처리한 블랙 다이얼이 강렬한 존재감을 뽐낸다. 블랙과 골드의 조화가 세련된 느낌을 전하며, 다이얼을 덮는 유리는 돔형 사파이어로 제작해 눈부심을 방지한다. 2천400만원대.

 

 

 

 

더네이버, 워치, 다이얼

CREDIT

EDITOR : 송유정PHOTO : 각 브랜드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