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데님과 하이 주얼리의 결합

캐주얼의 대명사 데님과 하이 주얼리의 결합이라니. 의구심이 들었지만 부쉐론이 내놓은 콰트로 진 캡슐 컬렉션을 마주하고 바로 설득당했다.

2020.11.02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캐주얼의 대명사 데님과 하이 주얼리의 결합이라니. 의구심이 들었지만 부쉐론이 내놓은 콰트로 진 캡슐 컬렉션을 마주하고 바로 설득당했다. 부쉐론의 디렉터 클레어 슈완은 메종의 상징인 콰트로 모티프를 바탕 삼아 데님이라는 보편적인 소재의 투박한 질감을 화이트 골드 위로 입혔고, 그와 대조되는 섬세한 커팅의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혁신적인 피스를 완성했다. 이 특별한 조합은 라운드 다이아몬드를 파베 세팅하고 콰트로 특유의 기하학적인 구조 속에 데님 마감을 녹여낸 콰트로 진 커프 브레이슬릿과 콰트로 진 링 두 가지로 구성된다. 차분하고 고급스러운 블루 컬러의 피스는 어떤 스타일에도 잘 어울리지만, 이왕이면 데님 아이템과 매치해 우아하고 고급스러운 ‘청청’ 패션을 즐겨볼 것. 

 

 

 

 

더네이버, 패션, 주얼리

 

CREDIT

EDITOR : 김재경PHOTO : 부쉐론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